날개 접는 '일본행' 비행기.."4만 석이 사라졌다&#…

윤손하2 0 39

날개 접는 '일본행' 비행기.."4만 석이 사라졌다"

이준희 입력 2019.08.07. 19:51 수정 2019.08.07. 21:45






[뉴스데스크] ◀ 앵커 ▶

일본 여행 거부 움직임이 확산 되면서, 일본을 찾는 여행객들이 눈에 띄게 줄고 있습니다.

일본으로 가는 비행기도 적어지고 있는데요.

대한항공이 얼마전에, 부산-삿포로 노선을 일시 중단하기로 한데 이어서 아시아나 항공도 부산-오키나와 노선을 잠정 중단 하기로 했습니다.

오사카, 삿포로, 오키나와 같은, 관광객이 주로 가는 노선부터 하나 둘 없어지거나 줄어들고 있는데요.

MBC가 항공사별로 이렇게 줄어든 좌석수를 전부 계산했더니, 주당 4만 석 이상 좌석이 사라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준희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 리포트 ▶

아시아나항공이 오는 23일부터 부산에서 오키나와로 가는 노선 운항을 중단하기로 했습니다.

그동안 비행기 기종을 대형에서 소형으로 바꾸는 방식으로 노선 유지는 해왔지만, 한 발 더 나가 아예 운항을 멈추기로 한 겁니다.

MBC가 일본의 수출규제 사태 이후 이렇게 노선을 없앴거나 편수 또는 비행기 크기를 줄인 항공사 6곳을 전수조사한 결과, 오늘 노선을 추가 감축한 티웨이항공이 1만3천8백석으로 가장 많았고, 제주항공 8천3백석, 이스타항공 4천9백석 등 한 주당 3만6천 개 좌석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조만간 노선 감축을 발표할 예정인 진에어와 에어서울까지 합치면 사라지는 좌석은 4만 개를 훌쩍 넘어설 전망입니다.

감축 노선별로는 오사카행과 삿포로행이 각각 8개로 많았고, 오키나와행 5개, 후쿠오카행 4개, 나고야행 2개 등 관광지에 집중됐습니다.

.....


관광객 감소로 타격을 입은 일본 지자체들이 한국 항공사를 찾아와 노선 유지를 애타게 요청하고 있는 상황이지만, 이미 노선이나 편수를 줄인 곳 중 상당수가 추가 감축을 계획하고 있어 사라지는 일본행 비행기 좌석 수는 더 늘어날 전망입니다.


http://news.v.daum.net/v/20190807195100246?d=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4 윤손하2  일반회원
204,880 (61.3%)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0 Comments

일부 게시글은 정회원이상 열람 가능하며,

등업신청게시판글을 남기시면 정회원으로 등업됩니다.

 

우수회원은, 방문후기를 작성한 회원만 등업 가능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