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루2'님이 여기도 계실거라 믿으며

'하루2'님이 여기도 계실거라 믿으며

Irreplaveable™ 0 41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167_0792.JPG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6_8764.gif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6_984.JPG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7_0444.jpg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7_0892.JPG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7_2262.gif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7_2803.JPG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077_5461.gif

      3d507ae06ad71ad1144dfd044c822fd1_1533016162_8564.JPG



======================================================================





하루2님의 멋진 이 글에 댓글달고 싶었는데

아쉽게도 타이밍을 놓쳐버렸네요;;

늦은감이 없지않으나 여기에다가 마저써봅니다 ^^

(댓글로 쓰다가 날아가버려서..)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1604_2085.jpg


집에 가는 길 컴컴한 하늘을 은은하게

비추는 이가 있어 그 빛을 우러르며

'당신은 행여 누구의 것입니까' 물었더니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1603_9954.jpg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1603_9429.jpg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1603_9029.jpg


뒷마당에 정한수 떠다놓고 먼길 떠난

임의 무사를 비는 어느 아낙의 것이요


백발같은 새치가락 쓸어넘기며

흘러간 세월을 한탄하는 어느 노인네의 것이요


절구질하는 달토끼들을 상상하며

행복해하는 어느 아이들의 것이기도 하다 합디다







이거참 애매모호한 답이로다싶어

애절한 심정으로 다시금 달빛을 우러르니 그는,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2753_9757.jpg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2929_4168.jpg


밤이 머무는 들녘 풀잎사귀들 위에

예쁘게 내려앉아 은빛 들판을 물결치게 하고


잔잔히 고여있는 한밤의 계곡물 수면에서

탐방거리며 노는 물잠자리들을 반짝이게 하며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3012_8731.jpg


잠못 이루나마나 온밤내내 서서있는 마을입구

대장군님의 화난 얼굴조차 환히 밝혀주느라 음-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3060_1482.jpg


무에되든간에 내 베품은

'치우치지 않는 천칭의 추' 같아야 하지 않겠냐며

웃는 낯으로 말하고

돌아서서 혼자 조용히 울먹입디다,

그믐달 그어진 새벽에 밤이슬 맺히듯.. 말이지요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3149_9504.jpg


달빛도 외롭습니다

그 빛이 더이상 들지않는 당신의 심장이 허하듯

그도 미무(迷霧)속에서 가끔 처연(凄然)해보입디다







dc45c45eb7e52527983742ff3da29bc8_1533021604_1616.jpg


부디 '나에게만 비추어진 달빛이라 소중하다' 마시고

일그러진 양은그릇처럼 못난 우리 군상을 두루 보듬어주는

애잔하고 따사로운 달빛이라 여기시어

오랫동안 아껴주셨으면 하는 마음 간절합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Author

Lv.45 Irreplaveable™  우수회원
139,421 (15.2%)

등록된 서명이 없습니다.

0 Comments

일부 웹툰은 정회원이상 열람 가능하며,

등업신청게시판글을 남기시면 정회원으로 등업됩니다.

 

우수회원은, 방문후기를 작성한 회원만 등업 가능합니다.